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NEWS

AI Company that creates technology for agriculture

NEWS

원예원, 디지털 유통 전환 위해 기업과 맞손

관리자 2023-06-12 Number of views 246

인공지능 기술 보유한 ㈜에이오팜과 업무협약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은 지난달 19일 ㈜에이오팜과 업무협약을 맺었다.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은 지난달 19일 ㈜에이오팜과 업무협약을 맺었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원장 이지원)은 원예특용작물 유통을 디지털화하기 위해 인공지능(AI) 농산물 선별시스템을 개발·보급하는 ㈜에이오팜과 지난달 19일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본원(전북 완주)에서 업무협약을 맺었다.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은 국정과제의 하나인 ‘농산물 유통 전 과정의 디지털 전환’ 추진을 위해 지난해부터 스마트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 연구개발 사업을 추진해왔다. 

스마트 농산물산지유통센터란 로봇·센서·통신 등 첨단기술을 이용해 농산물의 저장·선별·포장 등을 자동화하고, 디지털화 한 정보로 농장에서부터 소비지까지 연계하는 시설이다.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은 품목별 품질인자 발굴과 표준화 작업, 센터 단위별 품질관리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이 과정에서 인공지능에 기반한 농산물의 품질 판단은 필수적이다. 

이번에 협약을 맺은 ㈜에이오팜은 인력난을 겪는 농업, 특히 농산물산지유통센터에서 활용할 수 있는 인공지능 농산물 선별시스템을 개발·보급해 성과를 알리고 있는 신생 기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국립원예특작과학원과 ㈜에이오팜은 원예특용작물 품목별 품질인자 정보의 수집과 표준화 방법을 단계적으로 논의한다. 또한, 스마트 농산물산지유통센터 실증 사업을 추진하며 품질인자 활용 방안에 대해서도 협의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이지원 원장은 “농산물의 품질과 신선도를 유지하는 스마트 유통이 무엇보다 중요한 시기이다. 다양한 품목을 연구하는 연구 기관과 기술을 보유한 기업이 힘을 모은다면 스마트 농산물산지유통센터를 고도화하고 국내 농산물 유통이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원예산업신문(http://www.wonyesanup.co.kr)